디즈니 프린세스의 재해석…'흑인 인어공주' 첫 예고편 공개


디즈니가 9일(현지시간) 기대를 모으고 있는 '인어공주'(The Little Mermaid) 실사 영화의 예고편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디즈니는 이날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에서 개막한 팬 축제 'D23 엑스포'를 통해 첫 번째

예고편을 공개하고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에 이 동영상을 게재했다. 인어공주 실사판은 1989년 개봉한

동명의 인기 애니메이션을 재해석해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인어공주를 연출한 롭 마셜 감독은 "원작을 존중하면서도 (새로운) 깊이를 가진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이 영화는 무엇보다 흑인 R&B 가수 겸 배우 핼리 베일리가 주인공 아리엘 역할을 맡아 화제가 됐다.

베일리는 디즈니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던 인어공주 OST(오리지널 사운드 트랙) 가운데 한 곡인 '파트 오브

유어 월드'(Part of Your World)를 부르는 장면으로 예고편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무대에 오른 베일리는 이 장면과 관련해 "내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경험이었다"고 말했고, 디즈니 팬들은

박수로 화답했다.

인어공주 실사판은 내년 5월 26일 극장에서 개봉한다.

D23 엑스포에선 '백설 공주'(The Snow White) 실사 영화의 주인공도 등장해 팬들을 만났다.

백설 공주 역할의 라틴계 배우 레이철 제글러는 자신의 캐릭터에 현대적 관점이 투영됐다면서 '정의로운

통치자이자 멋진 여왕'의 자질을 가진 공주의 모습으로 등장할 것임을 암시했다.

디즈니는 이날 행사에서 영화 '라이온 킹'(2019)의 프리퀄(시대적으로 앞선 배경의 이야기를 담은 후속작)

타이틀도 공개했다.

'무파사:라이온 킹'은 1편에서 주인공인 사자들의 왕 '심바'의 아빠로 나오는 '무파사'의 이야기를 다룬다.

아울러 디즈니의 애니메이션 계열사 픽사는 2015년 개봉해 흥행에 성공한 만화영화 '인사이드 아웃'의 2편

제작을 준비 중이며 2024년 여름 시즌에 개봉하겠다고 발표했다. [연합뉴스]